Ani Chronicles/1970s 2009.07.13 15:53

             

케로코 데메탄 (1973), けろっこデメタン / Keroko Demetan


ⓒ Tatsunoko Production

<정보>

◈ 원안: 요시다 타츠오, 토리우미 진조
◈ 감독: 사사가와 히로시
◈ 각본: 토리우미 진조, 코야마 타카오, 사카이 아키요시
◈ 캐릭터 디자인: 요시다 타츠오, 아마노 요시타카, 하야시 마사유키
◈ 음악: 코시베 노부요시
◈ 프로듀서: 요시다 켄지, 쿠리 잇페이
◈ 제작: 타츠노코 프로
◈ 저작권: ⓒ TATSUNOKO Pro
◈ 일자: 1973.01.02
◈ 장르: 드라마, 우화
◈ 구분/등급: TVA / 전연령가 (G)


<시놉시스>

가난하지만, 순수하고 착한 마음과 용기를 가진 청개구리 소년 왕눈이. 온가족이 무지개 연못으로 이사와 행복한 생활을 꿈꾸지만, 무지개 연못은 심술궂고 사악한 부자 개구리 투투에 의해 모든 것이 통제되는 곳이었다.

가난하고 작다는 이유로 다른 개구리들에게 따돌림을 받는 왕눈이지만, 우연치 않게 만난 소녀 개구리 아로미와의 만남으로 무지개 연못에서의 생활에 한줄기 빛을 찾게 된다. 하지만, 아로미는 바로 무지개 연못의 지배자 투투의 무남독녀인데...


<소개>

'마하 고고(1967)', '과학닌자대 갓챠맨(1972)', '신조인간 캐산(1973)', '타임보칸(1975)', '이상한 나라의 폴(1976)' 등으로 한시대를 풍미했던 타츠노코 프로의 작품 중에서도 특히나 오랫동안 사람들에게 깊은 인상을 심어준 작품. 히어로 액션 아니메로 대표되는 타츠노코 프로이지만, 이 작품의 가치와 의의는 타츠노코 프로의 여타의 작품 중에서도 꽤 남다르지 않나 싶다.

전체적인 이야기는 개구리들이 살아가는 무지개 연못에서 벌어지는 아기자기한 이야기 정도지만, 그 안에 부익부 빈익빈이라는 자본주의의 병폐 속에서 주변에 순응하며 살아가는 평범한 개구리들과, 이러한 사회부조리에 반기를 들고 맞서 싸우는 왕눈이의 모습이 대비되며 꽤나 진보주의적 사상이 가득한 작품이라고도 할 수 있다. 더불어 왕따(이지메)로 대표되는 당시 일본사회의 병폐를 다룸으로써 아이들이 보는 작품으로서는 지극히 의례적으로 높은 사회성을 띄고 있다고 할 수 있다.

그러나, 이 작품의 훌륭한 점은 이러한 무거운 주제를 내포하고 있으면서도 실제 전개되는 작품의 모습은 지극히 소년 아니메적인 그것을 취하고 있다는 점이다. 실제로 사상적인 부분을 굳이 인식하지 않고 보더라도 교훈적이면서도 재미있는 에피소드와 함께 악인도 마지막에는 선인으로 교화되는 전형적인 만화영화의 미덕을 잊지 않음으로써 반세기가 넘는 역사를 가진 아니메 중에서도 아이들에게 실로 추천할만한 1순위 작품 중 하나가 아닌가 싶다. 개구리 중에서 왕눈이만큼의 포스를 뿜어내는 것은 현재로서는 케로로 중사... 정도일까.

'개구리 왕눈이'는 KBS를 통해 국내에서도 방영되어 크나큰 인기를 끌었으며, 한국 만화영화 음악의 대모 정여진 씨가 부른 주제가는 원곡을 능가하는 포스를 보여주었다.


<참고 사이트>

[1] Kerokko Demetan(TV), Anime News Network
[2] Demetan Croaker, The Boy Frog, Wikipedia

※ 포스트에 사용된 이미지는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으며 해당권리는 ⓒ TATSUNOKO Pro에게 있습니다.


블로그의 모든 글에 대한 저작권은 엘로스에게 있으며, 허락없이 불펌과 재배포를 금지하고 있습니다. 링크 또는 트랙백을 이용해주세요.

Posted by 엘로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볼쇼이

    오래된 글인데 댓글이 없어서...... 그냥 무심하게 남깁니다.

    전 개구리를 싫어했고, 싫어하고, 싫어할 것이므로 왕눈이가 참 싫었어요. :)

    왕눈이가 괴롭힘 당하는 건 그냥저냥이었는데, 아빠까지 놀림감이 되는 건 정말 짜증났던 기억이 있습니다.

    애초 시나리오에서 메기의 최후가 그럴 예정이었는진 모르겠지만, 에피소드 중간에 나왔던 전기 뱀장어 부자가 그런 식으로 재활용되는 건 당시에 엄청나게 멋지구리 했습니다.

    그런데 전기 뱀장어라니, 무지개 연못은 남미에 있는 걸까요?
    게다가 제 기억에 메기가 바다까지 도망쳐서 그물에 걸렸던 것 같은데, 그게 가능한가?

    어라. 그러고 보니 싫어하면서도 꽤 많이 봤군요. 하하.

    2012.08.09 22: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