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thers/AK Communications 2011.12.21 12:08

             

☞ 본 리뷰는 ㈜ AK Communication에서 증정받은 서적으로 작성된 리뷰입니다.

만화영화와 함께 시작된 UC 미디어믹스

2011년 12월 말에 한국에서 정식발행을 시작한 '기동전사 건담 UC 반데시네(이하 UC 반데시네)'는 카도카와 서점의 건담 전문 매거진 '건담 에이스'를 통해 2010년 3월부터 연재를 시작한 코믹스로, 현재 단행본으로는 4권까지 일본에서 발간된 작품입니다. 건담 UC 아니메도 2010년 3월부터 발매를 시작했으니 아니메와 함께 UC 미디어믹스의 일환으로 만들어진 작품인 셈이죠. 아시다시피 이는 여느 일본 아니메 컨텐츠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모습입니다. 반데시네는 불어 'Bande Dessinee'로 연재 만화를 뜻하는 단어이구요.

코믹스는 후쿠이 하루토시(福井晴敏)의 소설을 기본으로 오오모리 코죠(大森倖三)가 그림을 그렸습니다. 오오모리 코죠는 기동전사 건담 더블오의 코믹스라든지 토미노 요시유키의 바이스톤 웰 세계관을 기반으로 한 작품 린의 날개의 코믹스 판의 그림을 그린 적도 있습니다. 전반적으로볼 때 야스히코의 원안에 비교적 충실하게 그리려한 흔적이 느껴지며 배경이나 기타 디테일 등에서도 세밀한 터치가 느껴집니다만, 다소 미숙한 부분도 눈에 띄네요.


일러스트나 펜터치는 깔끔한 편입니다만, 주인공인 바나지나 오드리의 경우에는 작가의 주관적인 해석이 덧붙여져 조금은 어색한 느낌입니다. 문제는 코믹스 내에서 어떤 컷에서는 원 캐릭터 디자인에 근접한 모습을 보이다가 어떤 컷에서는 원작과는 상당히 동떨어진 터치가 보인다는 것인데, 이런 점을 종합해볼 때 만화가의 작화가 아직은 완성단계가 아니거나 이번 UC 반데시네의 캐릭터를 소화하는데 있어서 아직은 손이 익숙하지 않다는 것을 유추해볼 수 있습니다.


크샤트라이아의 첫 등장컷은 꽤 괜찮은 느낌입니다. 전반적으로 모빌슈트 등장장면은 아주 만족스럽다고는 할 수 없지만 대체적으로 준수한 터치를 보여주고 있는데요. 모빌슈트 외에도 우주함부터 각종 메카닉 설정 등 상당히 세심한 펜터치가 필요한 컷이 많은 이 만화에서 보여주는 작가의 묘사력은 전반적으로 평균 이상의 모습이 아닌가 합니다. 인물 묘사보다는 좀 더 익숙한 듯한 느낌을 받았습니다.


아니메로는 오히려 이해가 어려웠던 컷. 크샤트리아에게 조종석 부분이 완전히 갈라진 제간인데 '소데츠키 놈'이라는 대사가 들려 당시에는 의아하게 여겼던 컷입니다만, 마리아의 마음 속으로 들려오는 전사한 연방군 파일럿의 외마디였다는 장면이 아니메보다는 좀 더 직관적으로 다가옵니다. 아니메와 거의 동시에 진행된 작품이기에 몇몇 컷들은 분명 아니메의 스토리보드에 영향을 받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도 드는군요.



다만, 그 분량에 있어서는 아니메보다는 코믹스 쪽이 여유가 있는 듯 합니다. 아니메에서는 볼 수 없었던 유니콘의 테스트 과정을 UC 반데시네에서 볼 수 있는데요. 이는 아마도 독자적인 씬이라기보다는 아니메와 달리 원작 소설의 내용을 그대로 묘사한 부분이 아닌가 추측됩니다. 이 컷에서는 아니메에서는 볼 수 없었던 생소한 모빌슈트가 등장하는데요. 확실하게 단언할 수는 없지만, 사이드 스커트나 다리, 백팩의 형태로 미루어보아 건담 센티넬의 설정집에서 등장한 건담 MK-V가 아닌가 합니다. 다만, 페이스 디자인만 봐도 건담 MK-V의 설정과는 달리 건담 타입의 페이스와 GM 타입의 페이스를 가진 두가지 모델이 등장하는 등, 센티넬의 MK-V와는 다른 부분도 많이 보이기에 코믹스에 등장한 MS는 MK-V라기보다는 MK-V를 기반으로 한 별개의 MS가 아닌가 합니다. 아마 센티넬의 경우 모델 그래픽스와의 껄끄러운 관계로 인해 직접적인 등장이 어려웠을 수도 있구요. 이 친구는 건담 UC MSV에 등장하는 ARX-014P 실버 불릿으로 추정됩니다. 도벤 울프를 베이스로 했던 센티넬의 건담 MK-V의 디자인을 계승하고 있는 듯 한데, 카토키 하지메가 센티넬의 MS를 디자인했었기에 이러한 배리에이션이 가능했던 것 같네요.



코믹스 1권은 바나지와 오드리의 첫 만남 이후, 바나지가 오드리를 카디아스 비스트에게 데려다 주기로 마음먹는 장면에서 일단락 됩니다. 바나지와 유니콘이 조우하는 인상적인 장면은 2권에서나 보여질 듯 하군요. 다만, 아니메 1화에서 크샤트리아와의 라스트 장면에 이르러서야 디스트로이 모드로 변신하며 극적인 효과를 부여줬던 것과 달리, 코믹스 1권에서는 테스트 비행 중에 디스트로이 모드를 이미 드러냈기에 2권에 등장하는 유니콘의 모습은 아니메에 비해서 극적인 효과는 다소 덜할 것으로 보입니다.

코믹스는 아니메에 비해서 드라마틱한 부분은 부족하긴 했으나 원작의 내용에 좀 더 충실한 듯한 느낌을 받았습니다. 소설을 읽지 않으신 분들이라면 오히려 코믹스로 접하는 것도 나쁘지는 않을 듯 합니다.

※ 포스트에 사용된 이미지는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으며 해당권리는 ⓒ Kouzoh OHMORI / ⓒ Harutoshi FUKUI / ⓒ SOTSU · SUNRISE / ⓒ AK Communications (Korean Edition)에게 있습니다.

기동전사 건담 UC 반데시네 1 - 6점
후쿠이 하루토시 지음, 김정규 옮김, 오오모리 코조 그림/에이케이(AK)


블로그의 모든 글에 대한 저작권은 엘로스에게 있으며, 허락없이 불펌과 재배포를 금지하고 있습니다. 링크 또는 트랙백을 이용해주세요.

Posted by 엘로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것도 코믹스 판이 있군요. 이젠 뭐가 뭔지도 모르겠는...;;

    2012.01.07 15:2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이번에 키이시덴의 데이 에프터 투모로우 시리즈와 함께 반데시네도 1권과 2권 구입해서 아주 재미있게 읽었죠. ㅋㅋ

    2012.03.22 20: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