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i Chronicles/1980s 2011.04.23 09:00

             

기갑전기 드라고나 (1987), 機甲戦記ドラグナー / Metal Armor Dragonar


ⓒ SOTSU · SUNRISE


<정보>

◈ 원안: 야다테 하지메(矢立肇)
◈ 감독: 칸다 타케유키(神田武幸)
◈ 시리즈 구성/각본: 스즈키 요시타케(鈴木良武) / 호시야마 히로유키(星山博之), 마츠자키 켄이치(松崎健一), 타카하시 료스케(奇数和十八라는 필명으로 참여) 外
◈ 콘티/연출: 야타베 카즈요시(谷田部勝義), 이우치 슈지(井内秀治) 外 / 히다카 마사미츠(日高政光), 후쿠다 미츠오(福田己津央)
◈ 캐릭터 디자인/게스트 캐릭터 디자인: 오오누키 켄이치(大貫健一) / 아시다 토요오(芦田豊雄), 스튜디오 라이브
◈ 메카닉 디자인: 오카와라 쿠니오(大河原邦男)
◈ 작화감독: 나카무라 유우이치(中村旭良), 오오모리 히데토시(大森英敏)
◈ 미술감독: 나카무라 미츠키(中村光毅), 오카다 아리아키(岡田有章)
◈ 오프닝 애니메이션: 오바리 마사미(大張正己) - 1기 / 오오모리 히데토시 - 2기
◈ 음악/노래: 와타나베 토시유키(渡辺俊幸), 하네다 켄타로(羽田健太郎) / 아유카와 마미(鮎川麻弥) - 1기 OP/ED, 야마세 마미(山瀬まみ) - 2기 OP/ED 
◈ 기획/프로듀서: 선라이즈 / 神谷寿一→今井慎, 稲垣光繁, 요시 타카유키(吉井孝幸)
◈ 제작사: 선라이즈, 나고야 TV
◈ 저작권: ⓒ SOTSU · SUNRISE
◈ 일자: 1987.02.07 ~ 1988.01.30
◈ 장르: SF, 드라마, 리얼로봇, 액션, 전쟁
◈ 구분/등급: TVA (48화) / 중학생 이상 관람가 (PG-13)


<시놉시스>

서기 2087년 달에 세워진 통일국가 기가노스 제국이 지구연합에 대해 일방적인 독립을 선언하며 선전포고에 들어간다. 독자개발한 2족 보행 인간형 기동병기 메탈 아머(MA)를 앞세운 기가노스의 파상공세 앞에 지구군은 후퇴를 거듭, 지구의 일부마저 기가노스에게 넘겨주고 고전에 처하게 된다. 전황의 열세를 극복하기 위해 기가노스가 개발한 신형 메탈 아머를 탈취할 계획을 세운 지구군. 탈취한 세대의 메탈 아머를 피난선에 싣고 빠져나오는 순간, 이를 눈치 챈 기가노스의 공격으로 피난선은 위기에 처하게 된다. 피난선에 타고 있던 3명의 젊은이 케인과 탭, 그리고 라이트는 엉겁결에 빼앗은 세대의 신형 메탈아머 드라고나에 탑승, 추격하는 기가노스의 메탈 아머를 물리치고 피난선을 구하게 되는데...


<소개>

선라이즈의 3대 리얼로봇 아니메 감독인 칸다 타케유키의 작품으로, 80년대 마지막 리얼로봇 TV 시리즈이자, 건담 시리즈를 제외한 리얼로봇 TV 시리즈로는 마지막 작품. 칸다 감독 자신에게도 마지막 리얼로봇 TV 시리즈가 되었다. (이후 '기갑엽병 메로우링크(1988)'이나 '기동전사 건담 제08MS 소대(1996)'의 감독을 맡게 되지만, 이는 모두 OVA 시리즈이다.) 포스트 건담을 목표로 사그러져가던 리얼로봇 트렌드의 부활을 노린 작품이었으나 결과적으로 여러 면에서 부족함을 드러내며 리얼로봇의 쇠퇴를 막지는 못하게 된다.

포스트 건담을 지향하고 있는 작품이기에 여러가지 설정이나 디자인 등은 퍼스트 건담의 그것을 연상시킨다. 달의 기가노스 제국이 지구연합을 향해 독립을 선언하고 전쟁을 일으키는 이야기 전개는 퍼스트 건담의 지온공국과 지구연방의 구도와 완전하게 동일하며, 인간형 기동병기로 인해 지구연방이 수세에 몰리는 부분 역시 대동소이하다. 3인의 남자 캐릭터가 3기의 드라고나를 조종하는 설정 역시 건담, 건캐논, 건탱크로 이어지는 퍼스트 건담의 메카 라인업과 동일. 여기에 붉은 혜성 샤아 아즈나블을 연상시키는 기가노스의 푸른매 마이요 플라토 등 어떻게 보아도 시리즈는 퍼스트 건담의 설정 대부분을 조금씩만 각색하여 그대로 사용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주역메카인 드라고나는 건담과 함께 칸다 감독의 전작인 '은하표류 바이팜(1983)'의 디자인을 계승한 흔적이 곳곳에 보인다. 날개 달린 비행형 부스터 백팩을 장착한다는 설정이 그것으로 이는 바이팜의 슬링 패니어의 확장된 개념으로 볼 수 있는데, 재미있는 것은 이 설정이 '기동전사 건담 시드(2002)'의 백팩 시스템에서 다시 한 번 등장하는 것이다. 이는 세 작품의 메카닉 디자인을 모두 오카와라 쿠니오가 맡으면서 자신의 디자인을 재사용하게 된 것으로도 볼 수 있지만, 칸다 감독이 전작 바이팜의 감독이라는 점과 함께 본 작품에서 연출 스탭으로 참여한 후쿠다 미츠오가 후일 시드 시리즈의 감독을 맡는다는 점에서 연출가의 의지가 어느 정도 반영되었음을 유추해볼 수도 있다.

본 시리즈 최대의 이슈는 바로 오프닝 애니메이션에 있다. 당시 '초수기신 단쿠가(1985)'로 업계에서 조금씩 이름을 알리기 시작한 신예 오바리 마사미가 담당한 드라고나의 1기 오프닝 애니메이션은 압도적인 메카닉 프로포션과 세련된 스타일로 로봇들을 묘사했으며, 정교하고 세심한 작화로 콕핏 내부를 묘사하는 등, 지금 보아도 놀라울 정도의 퀄리티로 인해 강렬한 임팩트를 시청자들에게 선사하게 된다. 후일 오바리 마사미의 이 오프닝 애니메이션은 우메츠 야스오미가 그린 '기동전사 제타 건담(1985)'의 2기 오프닝 애니메이션과 함께 80년대를 대표하는 걸작 오프닝 애니메이션으로 회자되기도. (오프닝 애니메이션의 드라고나는 오바리의 드라고나라는 뜻에서 특별히 '바리구나'로 불리기도 하였다. 아하, 그렇구나...)

ⓒ SOTSU · SUNRISE

다만 문제는 오바리 마사미의 매력적인 메카닉 스타일링이 본편의 메카닉 작화와는 너무나 상이하다는 점에 있었는데, 오프닝 애니메이션을 보고 앞다투어 브라운관 앞으로 달려들었던 아니메 팬들로서는 큰 특색없는 본편의 메카닉 작화에 큰 실망감을 표시했으며, 내용 역시도 그닥 새로울 것 없는 이전 퍼스트 건담 시리즈의 반복인지라 오히려 시리즈의 인기는 오프닝 애니메이션 때문에 급락하는 기현상을 맡게 된다. 다만 48화에서는 오바리 마사미 본인이 직접 메카작감으로 참여하면서 시리즈 중 유일하게 오바리식 메카닉 스타일로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팬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시리즈의 초반 전개는 리얼로봇의 일반적인 전개와는 다른 가벼운 개그 터치가 더해진 모습이었다. 주인공들도 유쾌한 성격으로, 시리어스한 여타 리얼로봇과는 다른 모습. 하지만, 퍼스트 건담과 거의 비슷한 설정으로 인해 이러한 몇몇 새로운 모습들은 좋은 결과를 가져다 주지는 못했다. 게다가 주인공보다 더 인기를 얻게 된 캐릭터 마이요의 경우는 후반부에는 주인공과의 대립이 아닌 독자적으로 기가노스 제국과 싸우는 사이드 킥으로 활약하며 이미 캐릭터적 매력을 상실한 세 주인공에 비해 더 인상적인 활약을 보여주기도. 여러 면에서 스토리는 갈수록 밀도와 흡입력을 잃어버렸으나 시리즈는 조기 종영없이 온전히 49화로 마무리 짓는다.

포스트 건담을 표방했으면서도 건담의 굴레에서 벗어나지 못했던 드라고나의 실패는 리얼로봇의 시대가 종언을 고했음을 의미하는 것이기도 했다. 리얼로봇은 건담 외에는 대안을 갖추지 못한 체 TV라는 무대에서 내려와야만 했고, 그로 인해 바톤은 다시 건담과 토미노 요시유키에게로 돌아가게 된다.



※ 포스트에 사용된 이미지는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으며 해당권리는 ⓒ SOTSU · SUNRISE에게 있습니다.


블로그의 모든 글에 대한 저작권은 엘로스에게 있으며, 허락없이 불펌과 재배포를 금지하고 있습니다. 링크 또는 트랙백을 이용해주세요.

Posted by 엘로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경악스러울 정도로 본편과 오프닝의 메카닉이 달랐던 애니메이션이었지요.

    오프닝에서 오오 멋져멋져 하다가 본편 시작하면 어디서 난장이 똥자루가 하나 떡 하고 나왔으니 말입니다

    잘 읽고 갑니다.

    2011.04.22 09: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오바리를 그냥 메카 작감으로 써버렸으면 좋았을 것을 말입니다. 하긴 그러기엔 당시 오바리의 경력이 일천하긴 했죠. 게다가 리얼로봇이라는 테마에 오바리 스타일이 맞지 않는 부분도 있구요. ^^

      2011.04.22 23:51 신고 [ ADDR : EDIT/ DEL ]
  2. 오프닝만 보고 본편을 안 보면... 그거 참......

    오바리!!! 이 작자를 정말!!!!! ㄱ-

    2011.04.22 11: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아, 근데 이 양반도 뭔가 엄청난 것을 보여줄 것 같은 포스를 풍기더니만, 이제는 평범한 수준으로 떨어져버린 것이 아닌가 싶은게 참... ㅠㅠ

      2011.04.22 23:53 신고 [ ADDR : EDIT/ DEL ]
  3. 모르고 있던 애니네요..
    시간나면 봐바야겠어요 ^^

    2011.04.22 19: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1기 오프닝을 무지하게 좋아하지요.
    80년대 특유의 음감도 음감이지만 왠지 탑건을 보는 듯한 오프닝 역시 최고~~~
    기갑전기 드래고나가 아니라 푸른매전기 팔켄이라는 우스개소리도...^.^

    2011.04.24 20: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사실 메카닉만 놓고 보자면 저는 드라고나보다는 마이요의 전용기인 팔켄을 더 좋아라 합니다. 오프닝 애니메이션은 오바리식 스타일도 스타일이지만 말씀하신대로 탑건을 보는 듯한 출격씬과 손으로 그린 것이라고는 믿을 수 없을만큼 세밀한 콕핏묘사, 그리고 애니메이션과 싱크로 100%를 보여주는 주제가가 일품이죠. 저도 무척 좋아라합니다. ^^

      2011.04.24 21:53 신고 [ ADDR : EDIT/ DEL ]
  5. 리뷰 잘 봤슴다! 보고 배워야 겠네여...^^ 만화는 다 봤어여~ㅋ 개인적으로는 고전애니 모두 리메이크를 바라고 있습니다. ^^

    2011.04.25 09: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budool@daum.net

    본문에 오타가...^^
    기갑염병(x)
    기갑엽병(o)

    염병...하니 왠지 욕같아서 오타지만 재밌네요 ,ㅋㅋ

    2011.06.20 22: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허걱... 그러고보니 저 기갑엽병을 이 작품을 처음 접했던 2002년부터 계속 기갑염병으로 알고 있었네요. ㅋㅋㅋ 정말 염병하고 있었나 봅니다. ㅠㅠ

      2011.06.20 23:49 신고 [ ADDR : EDIT/ DEL ]
  7. 저번에 어느 블로그에서 기갑전기 드라고나에 대한 자료를 봤는데요. 기갑전기 드라고나를 기동전사 건담zz의 후속작이라고 적혀있더군요. 왜 그럴까요?

    2012.11.03 15: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건 아마도 나고야 TV 토요일 저녁에 방송되던 ZZ 건담이 종영되고 다음으로 드라고나가 방영을 해서 그런 듯 합니다. 그런 의미에서는 후속으로 방영된 TV 시리즈가 맡긴 하지요. ^^

      2012.11.05 10:20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