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thers/Book Cafe 2009.10.16 00:41

             

ⓒ2009 Seoul Cultural Publishers, Inc.

가튼 렐름의 세계관을 배경으로 한 판타지 소설 중에서는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인지도를 갖고 있는 R.A. 살바토레의 '아이스윈드데일' 트릴로지(3부작)가 마침내 한글판으로 번역되었습니다. 2년전 소설의 주인공인 드리즈트 도어덴의 성장기를 다루었던 '다크엘프' 3부작의 출간에 이어 번역된, 시리즈 중 가장 초기의 작품(소설의 시간대 상으로는 다크엘프 3부작에 이어 두번째 이지만)이자 가장 인지도가 높은 아이스윈드데일 3부작은 렐름에서 가장 매력적인 주인공 중 한명인 다크엘프(또는 드로우) 드리즈트 도어덴과 그의 절친한 동료들의 첫번째 모험담으로, 그 매력을 유감없이 보여준 작품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포가튼 렐름이라는 세상은 원래 TRPG(TableTalk RPG의 줄임말로, 주사위 보드게임 형태로 즐기는 롤플레잉게임을 이르는 말)의 세계관으로 사용되는 D&D(정확히는 후속편격인 AD&D)의 여러 세계관 중 하나로서, 아비어 토릴이라고 불리는 가상의 행성에서, 중세를 배경으로 다양한 환상 속의 종족, 천사와 악마, 요정과 괴물, 그리고 마법들이 지배하는 세상의 이야기입니다. 드로우라 불리는 다크엘프는 원래 고귀한 요정족인 엘프족의 하나였으나, 지상의 엘프들과는 달리 지하의 세계에서 살아가는 사악하고 잔인한 검은 피부의 엘프들을 일컫고 있죠.

주인공 드리즈트 도어덴은 드로우로 태어나 드물게도 선한 마음과 정의감을 갖게 된 나머지 동족을 버리고 지상으로 올라온 유일한 인물입니다. 악의 인물이 선한 마음을 갖고 악당들과 싸운다는 시놉시스는 비슷한 류의 판타지 소설이나 코믹스 등에서 많이 보아왔음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매력적인 소재입니다. 흑요석에 비견될 정도로 새카만 피부와 눈부신 은발, 보랏빛의 눈동자를 지닌 이 미남 요정은 그 출신이나 그 외모만으로도 이미 독자들을 빨아들이는 카리스마를 갖고 있지요. 거기에 전광석화와 같이 빠르고 현란한 쌍검술, 항상 그를 도와주는 마법의 검은 표범 구웬휘바와 함께 한 그의 모습은 속된 말로 '그림이 된다' 라고 말할 수 있을 겁니다.

그러나, R.A. 살바토레 소설의 매력은 드리즈트 도어덴의 비극적인 출신이나 매력적인 외모, 출중한 실력에 국한되는 것이 아닐 겁니다. 실제로 소설 속의 그는 뛰어난 전사이지만, 그에게 닥치는 시련은 언제나 능력을 극한까지 끌어내야 할 정도로 절박하고 위험천만합니다. 아슬아슬한 위기를 겨우 극복할 만하면 또다른 위기상황이 숨쉴 틈 없이 몰아치며 독자들에게 긴장의 끈을 놓치 못하도록 합니다. 폭풍처럼 몰아치는 그의 빠른 검놀림처럼 위기와 극복, 모험과 전쟁은 3부작으로 이루어진 소설 내내 독자들을 열광시킵니다.

ⓒ Wizard of the Coast (Illustrated by Todd Lockwood)

아칼 케셀의 사악한 군대와 맞서 사투를 벌이는 드리즈트 일행들


엔터테인먼트적 성격이 강한 아이스윈드데일 3부작입니다만, 재미에 천작하여 소설 본연의 모습을 잃어버리는 우를 범하지는 않고 있습니다. 독자들에겐 생소한 렐름의 각 지역과 그곳에 살아가고 있는 다양한 종족들의 생활방식의 묘사를 통해 독자들에게 이 환상의 세계를 마음 속으로 그려볼 수 있게 해주는 세심함은 재미를 주는 것에 너무 집중한 나머지, 묘사와 설명을 등한시하는 연륜이 짧은 판타지 작가들의 그것에 비해서는 확실히 성숙한 모습을 보여줍니다.

출신과 피부색 때문에 많은 렐름의 사람들에게 멸시를 받는 드리즈트의 모습, 그의 고독과 갈등, 그리고 친구들의 믿음과 우정과 같은 테마는 모험과 재미로만 흘러가는 이 소설의 중심을 잡아주는 훌륭한 테마입니다. 매 장마다 서두를 장식하는 드리즈트 본인의 회고록 또한 이 이야기의 현실성을 부여해주며, 동시에 들뜨는 분위기를 조용히 가라앉히는 역할을 훌륭히 해주고 있습니다.

시리즈가 오래 연재되면서 근래에 출간되는 드리즈트 도어덴의 이야기는 이러한 초심을 잃고 뻔한 흥미에 집중하고 있는 것이 아니냐는 비판도 받고 있지만, 아이스윈드데일 3부작은 그런 점에서 무게감이 잘 잡혀져 있는 대표적인 모험 판타지 소설이라고 할 수 있을 겁니다.

ⓒ Wizard of the Coast (Illustrated by Todd Lockwood)

미스랄 홀의 참상을 마주한 체 할아버지의 갑옷과 무기를 들고 복수를 다짐하는 브루노어 배틀해머


3부작으로 이루어진 이 작품의 줄거리 역시 크게 3가지로 나뉘어 볼 수 있습니다. 먼저, 1부 '마법의 크리스탈' 편은 사악한 힘을 지닌 유물 크렌쉬니본를 얻어 아이스윈드데일 지역의 텐타운을 정복하려는 사악한 마법사 아칼 케셀과 역시 크렌쉬니본을 노리는 악마 에르투, 그리고 드리즈트 도어덴과 그의 친구들인 드워프 브루노어, 바바리안 울프가, 하플링 레지스의 모험을 다루고 있습니다. 2부 '은색의 강' 편에 이르러서는 이야기가 전환되어 브루노어의 잊혀진 고향인 미스랄홀을 찾기 위해 아이스윈드데일을 떠나 렐름의 내륙으로 모험을 떠나는 드리즈트 일행과, 하플링 레지스의 뒤를 쫓는 드리즈트의 최대 라이벌, 암살자 엔트레리와의 추격전이 벌어집니다. 3부 '하플링의 보석' 편은 엔트레리에게 납치당한 레지스를 구하기 위해 소드코스트 해안을 따라 최남단의 도시 칼림포트로 향하는 드리즈트와 울프가, 그리고 브루노어와 캐티브리의 모험을 이야기합니다.

환상의 모험이 가득한 세상, 아이스윈드데일 3부작은 오랜만에 일상의 반복된 생활을 벗어나 미지의 세계로의 짜릿한 모험을 위한 훌륭한 여행권이 될 겁니다.

ⓒ Wizard of the Coast (Illustrated by Todd Lockwood)

다른 차원인 타르테루스에서 데모단드와 사투를 벌이는 드리즈트 일행들


☞ 아이스윈드데일 3부작은 시간 상으로는 다크엘프 3부작보다는 나중의 이야기이지만, 쓰여진 것은 먼저이기 때문에 드리즈트의 과거를 언급하는 부분에 있어서는 다크엘프 3부작과 모순되거나 안맞는 부분이 종종 있습니다. 이 부분은 독자들이 이해하고 넘어가야 할 듯.

☞ 드리즈트 도어덴의 이야기에는 그의 일행 말고도 렐름의 세계관에서 이름 높은 인물들이 등장합니다. 특히, 미스트라 신의 힘을 이어받은 7명의 자매들인 세븐시스터즈는 미스트라에게 선택된 자들과 함께, 렐름의 세계관에서는 유명 인사이자 강대한 힘을 가진 이들인데요. 특히, 세븐시스터즈의 둘째인 실버리문의 여왕 알루스트리엘은 이 작품에서 드리즈트에게 연정을 품게 되는 설정으로 등장하시기도. 각종 렐름 팬 사이트에서 알루스트리엘이 드리즈트에게 관심을 갖고 있다는 글을 본적은 있었는데, 이런 식으로 접하니 몹시 반가운 대목이었다는. 그런데 이분, 아들들이 꽤 많으시답니다. 선덕여왕의 미실과 비교할만한...

☞ 그외에 워터딥에서 잠시 대면한 켈벤은 바로 저 유명한 미스트라에게 선택된 자 블랙스태프 켈벤 아룬선이며, 그의 제자인 멜코어 할펠 역시 등장합니다. 다크엘프 3부작에서는 세븐시스터즈의 셋째인 도브 팔콘핸드가 지상에 처음 나온 드리즈트를 추적하는 레인저로 잠시 등장했지요.

마법의 크리스탈 - 10점
R. A. 살바토레 지음, 손원석 옮김/서울문화사

블로그의 모든 글에 대한 저작권은 엘로스에게 있으며, 허락없이 불펌과 재배포를 금지하고 있습니다. 링크 또는 트랙백을 이용해주세요.

Posted by 엘로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애니와 프라모델을 넘어 이제는 서평까지 쓰는겐가, 자네?
    근데 나중에 추가된 거긴 하지만 <발더스 게이트> 시리즈의 설정에 의하면 드리즈트 이전에 도어덴 가문에 의해 멸망한 데버 가문의 장녀 비코니아 양이 지상에 올라간 전적이 있는 걸로 나오더군. 설정 자체는 나중에 추가된 거긴 하지만 시기상으론 이미 저 당시에 비키양은 지상에서 드리즈트보다 더한 구박을 받으며 떠돌고 있었다지.... 샤를 위해!!! 하악하악

    마주한 체(x)->마주한 채(o)
    야매 오타방지위원회원도 겸하고 있다네.

    2009.10.16 15: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어... 그 설정 어디선가 들어본 것 같은데...

      일단 리뷰할 수 있는 건 다 하자는 주의일세. 그나마 띄엄띄엄해서 문제지...

      2009.10.18 13:45 신고 [ ADDR : EDIT/ DEL ]